뉴스

[단독 그 후]'지우히메' 최지우 결혼! 열도 넘어 중국도 '후끈'

언론/방송>연예 | 2018/03/30 05:00:03
작게크게
news-photo

'최지우 결혼, 동아시아 들썩.


' 는 29일 배우 최지우의 결혼 소식을 단독으로 보도했다.


발 최지우 결혼 소식에 한·중·일 동아시아 3국이 들썩였다.


최지우의 측근은 결혼 당일인 29일 에 "최지우가 29일 오후 서울 모처에서 조촐하게 가족들만 모시고 비공개로 결혼한다"며 "조용한 결혼식인 만큼 장소도 정식 예식장이 아닌 곳에서 올린다.


상대는 일반 직장인이다"고 말했다.


최지우는 결혼식 당일까지 비밀을 유지하기 위해 매니저도 결혼식 일정을 모를 정도로 극비리에 결혼을 준비했다.


일반인 남편과 시댁 식구들을 배려하기 위한 조치다.


최지우는 이날 공식 팬카페에 손편지로 결혼 소식을 직접 전하기도 했다.


최지우는 "오늘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을 준비하면서 미리 소식을 알려드리지 못한 점이 제일 마음에 걸렸다.


더 일찍 알려드렸어야 했는데…"라면서 "참석하시는 가족 분들과 공인이 아닌 그분께 혹시나 부담이 될까 조심스러울 수 밖에 없었던 점 양해 부탁드린다.


변함없이 작품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우히메'(ひめ, 공주)로 일본에서 원조 한류 바람을 일으켰던 최지우의 결혼 소식에 일본 열도가 들썩였다.


야후 재팬 등 주요 포털사이트에는 "지우히메 오늘 결혼"이라는 제하의 인용보다가 메인을 장식했다.


일본 누리꾼들은 "축하한다", "행복하라", "아름답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며 최지우의 결혼을 축하했다.


중국도 마찬가지다.


최지우 결혼 보도 후 중국 최대 포털 시나 등 중화권 매체들은 최지우의 결혼 소식을 앞다퉈 전하며 일반인 남자친구를 배려한 최지우의 비밀 결혼 등을 크게 부각해 보도했다.


뉴스홈 정치 경제
연예 스포츠 IT·과학
포토 사회 국제
생활
맨위로